선배와 후배

도장에 새로운 회원이 입회한다는 것은 참 설레는 일이 아닐수 없습니다.

새로운 회원이 들어오면 도장내 분위기는 한층 올라가며 많은 기대감에 신입회원에게 많은 관심을 보이게 됩니다.

신입 회원 또한 설레임과 기대 반으로 도장에 나오게 되며 멋있는 동작이나 무술의 로망을 가지고 기대감에 잔뜩 부풀어 있을 것입니다.


아이키도를 제주에 가지고 와서 많은 신입 회원들이 입회하였지만 포기한 사람들이 대부분이었습니다.

뭔가 문제가 있기때문일 것입니다.

그 문제점에 대해 많은 고민을 해 봤습니다.


아이키도는 대부분 성인들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그리고 무도, 무술이라는 특성때문에 선배, 후배, 선생, 제자, 학생 등 본인들이 원하든 원하지 않든 분류가 되어버립니다.

특히 선배와 후배라는 벽이 생기면서 갈등이 생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저또한 그러했습니다.

성인들로 이루어져 있고 어떤 구속력이 존재하지 않는 조직에서의 선,후배는 서로가 인정했을 때 만들어 지는 것입니다.


단지 먼저 시작했다라는 이유로 선배, 늦게 시작했다라는 이유로 후배라는 서열이 정해져 버리면 그 서열을 인정하기 어려운 사람은 도장이라는 곳에서 오랫동안 남아있기 힘들것입니다.

먼저 시작했던 또는 하지 않았던 그것 보다는 새로운 사람과의 관계를 만들어 가고 또다른 가족을 만들어 가는게 더 중요하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제주도지부에 좀처럼 신입회원이 생기지 않고 있습니다. 지금 도장에서 운동하고 있는 우리들 먼저 무엇이 문제인지 고민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신입회원이 들어온다면 상하관계가 아닌 수평관계가 될 수 있도록 우리모두 노력합시다..


2018년 12월 21일

조회 0회

Subscribe Now

Aikido In JEJU

Address:

​제주시 신광로 10길 21 B1,

제주오승도장

Telephone:

064-713-0262

© 2004 by Aikido In JEJU . Proudly created with aikido.or.kr